메뉴

GS리테일, 청년스타트업 먹거리 상품 발굴

URL복사

GS홈쇼핑과 손잡고 ‘넥스트 푸디콘’ 스타트업 등 발굴 지원
5곳 6개월간 멘토링...페이크커피, 저염도시락 상품화 성공
동반성장, 미래 먹거리 발굴...국내외 20여 기업 700억원 투자

[퍼스트경제=최현지 기자] GS리테일이 미래 유명 먹거리 발굴에 팔소매를 걷고 나섰다. 이를 위해 GS홈쇼핑과 손잡고 유망한 청년 스타트업 창업가를 발굴하는 등 동반성장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GS리테일이 GS홈쇼핑과 손잡고 △달차컴퍼니(페이크커피) △잇마플(저염 도시락) △스위트바이오(그릭요거트) △뉴트리그램(단백질 바) △부타이(일본 가정식) 등 혁신적인 5개의 청년 스타트업의 상품을 양사 판매 채널을 통해 선보인다.

 

GS리테일은 최근 GS25와 GS더프레시(슈퍼마켓) 일부 오프라인 점포와 GS프레시몰을 통해 해당 상품들을 판매 개시하며, GS홈쇼핑은 13일 GS SHOP(온라인샵)을 시작으로 19일부터는 모바일 전용 생방송인 ‘모바일 라이브’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달차컴퍼니’는 카페인을 섭취하지 못하는 고객들을 위해 검정 보리 차 음료인 ‘페이크’ 시리즈를 개발한 팀이다. 달차컴퍼니의 페이크아메리카노와 페이크라떼 2종 출시를 위한 블라인드 테스트 과정에서는 많은 이가 진짜 커피와 구별을 하지 못했다.

 

‘잇마플’은 신장 질환 환자를 위한 저염 도시락 개발과 제조 기술력을 갖추고 있다. 잇마플은 환자 뿐 아니라 홈트족 등 더 많은 사람들이 건강한 한 끼를 즐길 수 있도록 ‘맛있저염–비비드 플레이트’ 도시락을 이번에 선보인다.

 

‘마돈석’은 마제소바, 로스카츠 등 일본 가정식 맛집으로 꾸준히 사랑받아 온 식당 ‘부타이’를 운영하는 팀이다. 부타이의 대표 메뉴들은 누구나 간편이 집에서 즐길 수 있도록 GS리테일의 밀키트 브랜드 ‘심플리쿡’으로 출시된다.

 

‘스위트바이오’는 주요 대학가를 중심으로 이미 유명세를 떨치고 있는 꾸덕한 그릭요거트 브랜드 ‘그릭데이’를, ‘뉴트리그램’은 당류를 최소화하면서 단백질 함량을 늘린 단백질 바를 각각 상품화 하는 데에 성공했다.

 

양사는 지난해 7월부터 미래 먹거리 발굴과 유니콘 기업과의 동반 성장을 목표로 식품 제조 스타트업을 발굴, 육성하는 ‘넥스트푸디콘(부제: 푸드계의 유니콘을 찾아서)’ 모집 행사를 진행해 162개의 참가 기업 중 최종 5개 기업 선정을 완료했다.

 

이후 이들 기업의 상품 출시를 위해 양사의 분야 별 상품 기획 전문가들이 12주간 멘토링을 진행했고 팀당 최대 2천만원 상당의 사업 지원금 등을 지원하며 최종 양산품 출시 협의 과정을 마쳤다.

 

‘넥스트푸디콘’ 제1기로 최종 선발된 식품스타트업 5곳은 이번 테스트 판매를 시작으로 GS리테일, GS홈쇼핑과 함께 미래 먹거리를 개발하고 상품 제조 및 유통 과정을 협력할뿐 아니라, 유튜브 등 SNS 공동 마케팅을 펼치게 된다.

 

오진석 GS리테일 전략부문장(부사장)은 “GS리테일은 그간 기존 사업 시너지 확대와 상생 경영의 실현을 위해 국내외 20여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해 700억원 이상을 투자하고 있다.”며 “GS홈쇼핑과의 통합을 앞두고 양사가 보유한 채널을 활용해 스타트업 육성과 미래성장 동력 확보를 위한 공동의 노력을 더욱 기울일 것”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