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뉴욕매거진, 신라면ㆍ짜파게티 ‘최고의 라면’ 선정

URL복사

[퍼스트경제=최현지 기자] 농심 신라면과 짜파게티가 뉴욕메거진이 선정하는 올해 ‘최고의 라면’에 이름을 올렸다. 신라면과 짜파게티가 최고의 라면으로 선정되기는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다. 50년이 넘는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미국의 유명 격주간지인 뉴욕매거진에서 발표한 ‘최고의 라면’에 신라면과 짜파게티가 2년 연속 이름을 올렸다고 농심이 밝혔다.

 

지난달 30일, 뉴욕매거진에서 운영하는 웹사이트 더 스트래티지스트는 “셰프와 푸드라이터가 말하는 최고의 라면”이라는 기사를 게재했다. 기사는 전문가 8명의 추천을 토대로 선정한 최고의 라면 10개를 ‘국물라면’과 ‘비빔라면’ 그리고 ‘매운라면’ 세 분야로 나눠 소개했는데, 이중 한국 제품으로는 신라면과 짜파게티가 매운라면과 비빔라면으로 각각 선정됐다.

 

선정에 참여한 셰프 아이린 유는 신라면에 대해 “한국의 대표적인 라면으로, 다른 라면을 평가하는 기준이 된다”라며 “매우면서 감칠맛이 강하고, 다양한 재료와도 잘 어울린다”라고 평가했다. 또 짜파게티에 대해서는 “먹는 재미가 있는 제품”이라며 “차돌박이를 올리고, 트러플 오일을 살짝 뿌린다면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다”라고 말했다.

 

농심 관계자는 “지난해 뉴욕타임즈가 신라면블랙을 세계 최고의 라면으로 선정한 것에 이어 세계 다수의 매체에서 농심 라면의 맛과 경쟁력을 인정하고 있다”라며 “한국의 맛을 그대로 세계에 전한다는 사명감을 가지고 글로벌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