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한화건설 ‘포레나’ 주택브랜드 ‘톱10’ 입성

URL복사

[퍼스트경제=김근식 기자] 한화건설 ‘포레나’가 주택 브랜드 톱10에 진입했다. 포레나는 한화건설이 주택 브랜드로 선보인지 올해로 3년된 이름이다. 한화건설은 부동산114가 선정한 ‘2021년 베스트 아파트 브랜드’ TOP10에 ‘한화 포레나’가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2019년 8월 출범한 뒤 3년차로서 괄목할 만한 성과라는 게 주택건설업계의 공통된 평가다.

 

포레나에 대한 소비자의 반응도 긍정적이다. 한화건설은 2019년 브랜드 런칭 이후 16개 단지 연속 완판을 이어가고 있다. 포레나 천안두정을 시작으로 천안신부, 수원원천 등 신규분양된 단지들은 기록적인 청약 경쟁률을 보이며 각 지역의 최선호 단지, 랜드마크 단지로 떠올랐다. 포레나 전주에코시티는 지역 역대 최고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포레나 부산덕천의 경우 2년만에 부산 내 최고 청약경쟁률을 다시 쓰기도 했다.

 

한화건설은 포레나 런칭 이후 부산덕천 3구역 재건축을 포함해 대구 성당우방, 광주계림, 지금·도농1-1구역, 수원권선2구역, 학익4구역, 진주이현 1-5구역, 대전부사 4구역, 부산화명 2구역, 부산청학 1구역, 인천 청천대진, 충주 용산주공 등 도시정비사업을 연이어 수주하며 브랜드 변경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

 

입주 단지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한화 포레나 노원’, ‘한화 포레나 영등포’, ‘한화 포레나 광교’, ‘한화 포레나 여수웅천’, ‘한화 포레나 익산부송’, ‘한화 포레나 신진주’ 등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단지로 신흥 주거의 기준을 제시하며 달라진 브랜드 위상을 전달하고 있다.

 

한화 포레나는 글로벌 디자인 어워드 ‘2021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라이프스타일 캐릭터 ‘포레나 프렌즈’로 브랜드&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본상을, ‘K-Design 어워드 2021’과 ‘DNA 파리 디자인 어워드 2021’ 에서 글로벌 디자인 어워드 3관왕을 달성하며 해외에서도 우수성을 인정 받는 한해였다.

 

이런 브랜드에 대한 관심과 평가는 새로운 브랜드 경험 제공을 위한 다양한 노력에서 비롯됐다. 그동안 주택업계에서 시도하지 않았던 과감한 도전들이 브랜드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는 평가다.

 

브랜드경험의 중요성을 강조한 최광호 한화건설 부회장의 제안으로, 주거 브랜드로서는 이례적으로 '도심 속 정원에서의 힐링'을 컨셉으로 ‘포레나 시그니쳐 디퓨져’를 출시하며, 브랜드 차별화를 선언한 바 있다.

 

한화건설은 라이프스타일 캐릭터 ‘포레나 프렌즈’ 개발을 통해 자칫 건조하게 느껴질 수 있는 건축물에 포레나만의 감성을 더하는가 하면, 국내 최초로 ‘실내 배달로봇 서비스’를 도입해, ‘포레나 영등포’에 적용하며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제안했다. 한화건설은 또 어린이, 노약자 등의 안전사고 방지를 위한 특화상품 ‘포레나 안전도어’를 개발해 손끼임사고를 사전에 예방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다.

 

한화건설은 ‘포레나 외관 디자인’, 색채 디자인 ‘포레나 시그니처 스킨’과 출입구 디자인 ‘포레나 페이스’, 저층부 및 동 출입구 디자인 등 개발을 통해 포레나만의 아이덴티티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고 있다.

 

최광호 한화건설 부회장은 “소비자의 다양한 삶의 가치가 실현되는 공간이 바로 한화 포레나가 추구하는 주거철학”이라며 “사람과 공간, 새로움과의 연결을 통해 새로운 주거문화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